지명은 Myeongeun Ji
deep-blue484@hanmail.net
국민대학교 시각디자인학과 3학년

지구 온난화의 심각성을 이미지로
보여주기보다 문자적인 암시로 경각심을
일깨워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.

Rather than visualizing the seriousness
of the global warming,
I tried to arouse people’s attention to
it in a way of suggestive lettering.


  39